전주시, 제수밸브 9200개 대대적 정비 계획

전주시가 시민들에게 맑은 물을 안정적으로 공급하기 위해 도시 전역에 설치된 제수변을 대대적으로 정비키로 했다.

전주시 맑은물사업본부는 누수 발생 시 신속한 복구로 시민들의 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 올 하반기부터 내년까지 약 3억5000만원을 투입해 제수변 현황조사 및 식별도색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라고 8월 16일 밝혔다.

사업대상은 전주시 전역에 위치한 제수변 총 9200개소로, 시는 이 사업을 통해 설치현황을 전수 조사키로 했다.

또한, 조사 시 제수변 뚜껑 둘레에 관경과 블록 등 구체적인 내용도 표기함으로써 제수변 뚜껑 개방 시 관로의 종류와 용도를 바로 확인할 수 있도록 조치할 계획이다.

시는 이 사업을 통해 그간 표찰 등의 구분이 없어 긴급누수복구 및 사업추진시 겪었던 어려움을 해소하고, 각종 민원해결 및 사업추진 시 신속히 대응 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나아가, 숙련되지 않은 직원도 쉽게 제수변 종류 및 용도를 확인할 수 있어 긴급상황 발생 시 신속하게 대처해 누수를 방지하는 등 주민불편도 크게 줄어들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