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석유공사, 250만 배럴 여수 비축기지 저장시설 완공

한국석유공사는 지난 12월 20일 여수비축기지에서 추가 지상탱크 건설공사 준공식을 개최하였다.
석유공사는 국가 석유위기 상황에 적극적으로 대응하고 국제 공동 비축사업을 활성화하기 위해 지난 2014년부터 여수비축기지에 추가 지상탱크 건설을 추진해왔다.
이번 건설공사의 성공적인 완공으로 인해 공사는 250만 배럴(지상탱크 5기)의 추가 저장용량을 확보하게 되었다.
이번 추가 지상탱크 완공에 따라 여수 석유비축기지는 기존시설을 포함, 국내 석유소비량의 약 19일 분에 해당하는 총 5200만 배럴의 원유 비축시설을 보유하게 되었다.
석유비축사업은 석유위기 발생 시 적기에 비축유를 공급함으로써 국내 석유수급 및 가격안정을 위한 사업으로, 2017년 12월 현재 공사는 전국 9개 기지에 약 1억 3600만 배럴의 석유 비축시설을 보유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