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진 부생수소 출하센터준공, 이달부터 수소공급 시작

산업통상자원부, 충청남도, 당진시는 지난 4월 26일 ‘당진 수소차용 수소공급 출하센터(하이넷) 준공식’을 개최하였다.

이날 현대제철, 글로비스, 수소융합얼라이언스 등 업계, 유관기관 관계자들도 함께 모여 준공을 축하하고 성공적인 운영을 기원하였다.

‘부생수소 출하센터’ 준공으로 이달부터 현재 수소충전소에 공급되는 수소가격(약 7천원대 초반)보다 최소 20% 이상 저렴하게 공급할 계획이다.

이번 출하센터 구축으로 연간 수소승용차 1만 3천대가 사용이 가능한 수소(최대 2천톤)를 서울, 경기, 충남, 충북(일부), 전북(일부)까지 공급할 예정이다.

부생수소 출하센터는 수소생산공장(현대제철)에서 생산된 수소를 저장하였다가 수소튜브트레일러에 고압(200bar)으로 적재하는 역할을 담당하는 수소 유통 과정에서 필수적인 시설이다.

출하센터 준공을 통해 수소생산부터 유통, 공급에 이르기까지 각사가 보유한 전문성을 기반으로 신규 유통망이 구축되어 수소경제의 마중물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현대제철은 안정적인 수소공급을 위해 제철공정에서 발생하는 부생가스를 활용하여 2030년까지 6만 톤의 부생수소를 생산할 계획이다.

또한, 단계적으로 제철소를 포함한 주요 사업장의 수송용 트럭, 업무용 차량 등에 대해 수소연료전지 차량으로 전환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