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지역난방공사, 한에너지시스템과 차압독립형스마트밸브 개발

한국지역난방공사는 지난 3월 31일 개최된 제7차 에너지공기업 R&D협의회(산업통상자원부 주재)에서 한국에너지기술평가원, ㈜한에너지시스템과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4월 1일 밝혔다.

이번 업무협약은 지난 2019년부터 한난과 한국에너지기술평가원이 공동 투자하고 ㈜한에너지시스템이 개발 중인 “에너지 효율 향상을 위한 세대와 기계실 최적 연동 제어시스템 및 세대 사용자용 앱 개발” 과제의 지속 수행을 위한 자금 지원과 R&D 제품의 수요창출을 위해 추진되었다.

연구과제는 지역난방 2차측 기계실과 수용가 세대의 에너지 효율 향상을 위해 ▲공동주택에 설치된 차압유량조절밸브를 대체할 수 있는 차압독립형스마트밸브(PISV: Pressure Independent Smart Valve)와 ▲홈네트워크가 없는 지역난방 사용 세대에 온도 조절기와 IoT(Internet of Thing) 제어가 가능한 스마트 애플리케이션 개발을 목표로 진행된다.

특히 PISV 밸브는 각 세대 온도조절기 상태를 분석하여 밸브의 개도량을 자동으로 제어, 최적의 유량을 공급함으로서 공동주택 공용 난방비와 동력비를 획기적으로 절감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김진홍 한난 안전기술본부장은 “이번 업무협약은 중소기업 R&D 자금 지원뿐만 아니라 연구 성과물의 수요 창출을 위한 한난과 중소기업의 협력 강화 내용을 포함하고 있다.”며 “한난은 앞으로도 인력과 자금이 부족한 중소기업의 내실있는 연구 개발 지원과 R&D 결과물이 공공·민간의 구매로 이어질 수 있도록 가교역할을 충실히 이행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