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산중공업, 두산인프라코어 매각 우선협상대상자 선정

두산중공업은 두산인프라코어 지분 매각 관련 본 입찰 결과, “현대중공업지주㈜ 컨소시엄을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했다”고 12월 10일 밝혔다.

두산중공업은 두산인프라코어 지분 35.4%을 보유한 최대 주주로,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한 현대중공업지주㈜ 컨소시엄과 계약서 협의를 거쳐 빠른 시간 내에 본 계약을 체결할 예정이다.

최근 두산중공업은 1조 2천억원 규모의 유상증자 청약을 성공적으로 마무리했다.

지난 8월에는 클럽모우CC를 매각해 채권단 차입금 일부를 첫 상환했으며, 11월에는 ㈜두산 대주주들로부터 약 6천억원 규모의 두산퓨얼셀 지분 수증을 완료한 바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