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건설, 충북 음성에 프리캐스트 콘트리트 공장 건설 예정

GS건설(주)은 신규사업인 프리캐스트 콘크리트업 진출을 위해 음성군 중부산업단지 약15만m2 부지에 연간 10만m3의 프리캐스트 콘크리트(PC)를 생산할 수 있는 공장을 올 7월 착공하여 2021년 6월 준공할 계획이다.

PC 공법은 슬래브·기둥·벽체 등 콘크리트 구조물을 공장에서 제작해 건설 현장에서 조립·설치하는 방식으로 공사 기간을 단축하고 내구성을 높일 수 있는 장점을 갖고 있다.

이를 위해 충북도와 음성군은 6월 24일 11:30 도청 소희의실에서 GS건설(주)과 투자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식에는 이시종 도지사, 조병옥 음성군수, GS건설(주) 신사업부문 허윤홍 사장 등 관계자 10여명이 참석했다.

충북도와 음성군은 GS건설(주)이 사업을 원활하게 추진할 수 있게 행정적으로 지원하고, GS건설(주)은 투자이행과 투자규모 확충을 위해 노력하며 지역 자재 구매와 지역민 우선채용 등 지역 경기 활성화를 위해서도 최대한 힘쓰기로 했다.

이시종 도지사는 “GS건설이 한 단계 도약하는 계기가 되는 신사업을 충북도에서 시작함에 감사하다.”라며, “GS건설의 PC사업분야가 성공적으로 정착할 수 있도록 음성군과 최대한 지원할 것”임을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