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부발전, 제주기력 2,3호기 질소산화물 저감설비 성능개선 계약체결

한국중부발전은 6월 15일 한라산업개발과 제주기력 2,3호기 질소산화물 저감설비 성능개선을 위한 기자재 제작 및 시공 계약을 체결하였다.

이번 계약은 청정 제주지역의 대표 발전소인 제주기력 2,3호기 환경오염 저감설비를 최신 성능으로 개선하여 질소산화물 배출량을 기존대비 획기적으로 감축함으로써 제주 최고 수준 친환경 발전소로 거듭날 예정이다.

제주기력 2,3호기는 2000년 3월과 12월에 각각 준공되어 지금까지 제주지역의 안정적 전력공급에 중추적 역할을 해왔을 뿐만 아니라 2003년부터 현재까지 녹색기업에 지정될 만큼 친환경 운영에 각별한 노력을 기울여 왔다. 그리고, 2014년부터 발전연료를 기존 중유에서 황산화물 발생이 없는 친환경연료인 바이오중유로 전환을 추진하여 2019년 5월 이후에는 전량 바이오중유를 사용하고 있다.

정부는 2019년 11월 『미세먼지 관리 종합대책』을 발표하였고 앞으로 5년마다 환경개선 계획을 수립키로 함에 따라 지속적으로 환경기준이 강화 될 예정이다. 이번 제주기력 2,3호기 질소산화물 저감설비 성능개선은 2022년부터 강화될 질소산화물 배출기준(16ppm)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추진되었으며 향후 청정 제주지역의 안정적 전력공급과 환경개선에 기여 할 것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