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케미칼 첨단 소재 ‘래디언스’, 국내 업계 최초 ‘라돈안전제품인증’ 획득

롯데케미칼(대표이사 김교현) 첨단소재사업의 ‘래디언스(Radianz)’ 제품이 국내 프리미엄 엔지니어드 스톤 제품 가운데 처음으로 한국표준협회(KSA) ‘라돈안전제품인증’을 획득했다.

본 인증은 한국표준협회와 연세대학교가 공동개발한 라돈안전(RnS) 평가 모델을 통해, 기존의 ‘라돈’만 측정하던 방식에서 방사성 물질 3종(라돈, 토론, 포타슘)을 함께 측정하는 정부 권고안을 기준으로 인증 심사가 진행되었다.

롯데케미칼은 지난 2019년 7월부터 본 인증 취득을 위해 여수공장에 관련 설비를 투자했으며, 원료관리, 생산, 제품검사 등에 이르는 전 과정에 대해서 약 5개월의 평가를 거쳐 지난 12월 인증을 최종 취득하였다.

‘래디언스(Radianz)’제품은 국내 여수공장에서 연간 약 9만매의 생산규모를 가지고 있으며, 인천국제공항 제2여객터미널과 서울시청, 국립생태원등의 공간에 시공되어 고객에게 안전하고 쾌적한 공간을 제공하고 있다.

 이영준 첨단소재사업 대표는 “금번 인증을 토대로 더욱 철저한 제품 점검 및 관리 등을 위해 올해 상반기에는 여수공장내에 라돈가스농도정밀측정장비를 신규 도입할 예정이다”라며, “안전성과 신뢰성을 위한 끊임없는 노력을 통해 고객 만족에 최선을 다할 것” 이라고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