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6개 기업과 에너지밸리 투자협약 체결

한국전력은 지난 6월 25일) 한전 본사에서 ‘2019년 제1차 에너지밸리 기업투자 협약식’을 개최하였다.

이번 협약 체결로 인한 투자 금액은 993억 원, 고용창출 인원은 568명 규모가 될 것으로 예상하며, 지금까지 한전이 에너지밸리에 투자유치를 이끌어낸 기업의 수는 총 396개로 2020년 500개 기업 유치목표대비 79%를 달성했다.

특히 이번에 한국산업인력공단과 ‘에너지밸리 인력양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여 에너지분야 전문인력 공급을 위한 기반을 마련하였다.

2015년부터 시작된 에너지밸리 조성사업은 대기업, 중소·중견기업 및 연구소기업 등 다양한 분야의 기업유치와 함께 한국전기연구원, 한전 전력연구원, 전기설비시험연구원 등 에너지관련 R&D기관 등의 집적을 통해 국내 에너지산업의 중심지로 성장 중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