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엔지니어링, 1분기 영업이익 1,190억 원… 전년比 460% 증가

삼성엔지니어링은 올해 1분기 연결기준 영업이익이 1,190억 원으로 지난해 1분기보다 460.3% 증가한 것으로 잠정 집계됐다고 4월 29일 공시했다.

매출은 1조 3,518억 원으로 전년동기대비 11.0% 증가했고, 순이익은 1,040억 원으로 778.3% 늘었다.

실적배경에 대해 회사측은 “종료단계 프로젝트의 이익개선과 현안 프로젝트의 마무리로 화공부문이 안정화 되면서 실적개선을 이뤄냈다.”라면서 “올해는 지난해 전후로 수주한 양질의 프로젝트 실적이 본격 반영되어 외형회복과 실적개선 흐름이 이어질 것”이라고 설명했다.

올해 삼성엔지니어링은 수익성 중심의 내실경영 기조를 지속할 계획이다. 회사관계자는 “전략시장과 강점상품을 중심으로 고객 맞춤형 마케팅 전략을 추진하는 한편, 기술경쟁력을 기반으로 신사업 분야와 고부가가치 영역에도 선제적으로 대응할 계획”이라며 “이와 더불어 프로젝트 리스크 관리와 손익개선에 역량을 집중해 체질개선을 통한 안정적 성장을 이어갈 것”이라고 밝혔다.